:: 治心 ::
얼마나 마음 아프셨어요? 코스모스펀드
05-29 14:15
어머니,
제가 말 안 듣고 울며 떼를 쓸 때 얼마나 힘드셨어요?
아이들을 키우면서 어머니의 마음이 보입니다.
세상의 태풍 속으로 걸어 들어가는 어린 아들을 놔두고 눈을 감으실 때
아버지의 마음은 얼마나 무거우셨을까요?

인간 부모의 마음이 그렇다면
수천 년간 수많은 인생들의 슬픔과 아픔을 보시는
조물주 하느님의 마음은 어떠하실까요?

















川の流れのように(카와노나가레노요오니) - Electric violinist Jo A Ram(조아람)